지식창고/참고서

포장이사 할 때 꼭 기억하세요.

동다히비 2014. 10. 6. 17:25

대다수의 사람들이 예전에는 지인들 동원해서 이삿짐 나르곤 했지만,

요즘은 포장이사를 이용합니다.

간편하다는 장점이 있는데 반해 이삿짐 파손과 관련하여 분쟁도 많이 생깁니다.

약관이나 계약서 상에 변상과 관련하여 명시가 되어있는데 왜 분쟁이 발생할까요?

파손의 주체를 파악하기 힘든 맹점이 존재하기 때문입니다.

지인이 포장이사 중 고가의 TV(65인치 UHDTV)의 패널이 깨져서

새집으로 이사하는 설램이 순식간에 사라졌습니다.

이삿짐 센터에서는 작업 전 파손된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어서

변상을 거부하고 있다고 하더군요.

예전 저희집도 이사할 때 옷장이 파손되어 결국 버렸던 경험이 있습니다.

둘다 작업 전 이삿짐의 상태를 확인할 방법이 없어서 발생한 일입니다.

인터넷 검색하시면 주의할 점이 수십가지가 나오지만

파손관련 문제를 방지하기 위해 이사짐센터 책임자와 고가품의 작동여부와

작업 전 상태는 반드시 사진은 남기시기 바랍니다.

대부분의 이삿짐 업체는 그렇지 않겠지만, 일부 업체는 변상을 거부할 수도 있습니다.

잠깐의 귀찮음이 문제발생 시 큰 도움이 됩니다.  

 

 

반응형
1 2 3 4 5 6 7 8 9 10 ··· 13